나눔정보

보육뉴스

나눔정보 보육뉴스
[연합뉴스] 진천군 지방세입 1천억원 돌파…3년간 36.4% 증가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1-07-26 조회 120
첨부파일

대규모 투자유치로 지방소득세 급증…전국 군 단위 2위 올라

(진천=연합뉴스) 박종국 기자 = 대규모 투자유치로 각종 경제지표가 호조를 보이는 충북 진천군의 올해 지방세입 예산이 1천억원을 돌파했다.

한화큐셀 둘러보는 송기섭 진천군수
한화큐셀 둘러보는 송기섭 진천군수

[진천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26일 진천군에 따르면 올해 지방세입 예산액은 1천12억원으로, 민선 7기가 출범 첫해인 2018년보다 36.4% 늘었다.

3년 전 전국 군(郡) 단위 지방자치단체 가운데 7위에 머문 지방세입 예산 규모는 5위로 올라섰다.

지방세입 예산 증가는 법인 지방소득세를 포함한 지방소득세가 대폭 증가했기 때문이다.

진천군 지방소득세는 2018년 378억원에서 올해 상반기 424억원으로 12.2% 증가하며 전국 군 단위 2위를 차지했다.

특히 법인 지방소득세는 3년간 41.5% 증가한 321억원에 달했다.

이 기간 경제 규모 상위 10위에 속하는 전국 군 단위 지자체 가운데 지방소득세가 증가한 곳은 진천군이 유일하다.

지난 3년간 진천군은 이들 10개 군 가운데 지방세입(본예산 기준), 지방소득세, 법인 지방소득세 증가율 1위를 차지했다.

면적(407㎢)은 전국 82개 군 가운데 73위, 인구(8만4천명)는 10위에 있는 진천군의 군세를 고려하면 괄목할만한 성과다.

진천군 투자유치 실적
진천군 투자유치 실적

[진천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진천군의 지방세입이 급증한 것은 우량기업을 대거 유치한 데 힘입었다.

진천군은 매년 평균 투자 유치액이 1조원을 넘어서며 지난 6년간 8조6천800억원의 투자유치를 이끌어냈다.

이들 기업이 본격 가동되면서 지난 3년간 7천100명이 취업했고, 근로자 평균임금은 3천771만원으로 충북에서 가장 높다.

상용 근로자 비율도 81.4%를 차지할 정도로 고용이 안정적이다.

송기섭 진천군수는 "우량 기업을 대거 유치한 효과가 모든 경제 분야에서 나타나고 있다"며 "기업의 활발한 생산활동과 고용을 뒷받침하는 지역경제 선순환 구조를 갖추는 경제 정책을 적극적으로 펼치겠다"고 말했다.

pj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21/07/26 12:21 송고

바로가기 메뉴